很可愛的一首歌

맘도둑 강승윤

내 맘 모른 척 하던 니가, 잊고 싶었던 니가,

曾經裝作不知道我心意的你  讓我想要忘記的你

아까 낮에 내가  덜컹거리는 버스에서 사랑한다고 소리쳤을 때

剛剛白天的時候 我在街道上 公車裡 讓你吃驚的大喊我愛你

엄마 미소 지으며 나의 손을 잡으며 이렇게 말해줬어

你臉上露出媽媽的微笑 抓住我的手 這樣對我說

" 바보 같은 강승윤 나도 너를 사랑해 " 그리곤 키스했어

"傻瓜一樣的姜昇潤 我也愛你" 然後你吻了我

사랑할 수 있어서 진짜 좋다

可以相愛真是太好了

너만 보게 하는 맘도둑, 미치게 만드는 맘도둑

讓我只看著你的偷心小偷  讓我為之瘋狂的偷心小偷

기다릴 수 있어서 행복했다

可以等你 我真是太幸福了

너라는 도둑..

你是小偷

도둑.. 도둑.. 참 좋다

小偷小偷....真是太好了

그냥 널 보면 짠한 내가, 애만 태우던 내가,

就只能看著你 我 真的  心像是要燃燒起來的我 

두근대는 너와

和怦然心動的你

노을이 지는 공원에서 자전거 뒤에 널 태웠을 때

泛起彩霞的公園裡 載著在腳踏車後座的你

나의 허릴 안으며 나의 등에 기대며 하나만 약속하쟤

環抱著我的腰的你  依靠在我的背上  和我做個約定

" 눈치 없는 강승윤 바람 피면 죽는다 " 그 순간 더 이뻤어

"沒有眼力的姜昇潤 敢花心的話 你就死定了"  在這個瞬間你更美麗了

사랑할 수 있어서 진짜 좋다

可以相愛真是太好了

너만 보게 하는 맘도둑, 미치게 만드는 맘도둑

讓我只看著你的偷心小偷  讓我為之瘋狂的偷心小偷


기다릴 수 있어서 행복했다

可以等你 我真是太幸福了

너라는 도둑..

你是小偷

도둑.. 도둑.. 참 좋다

小偷小偷....真是太好了

쏟아지는 달빛에 헤어지기가 싫어 자꾸 뜸들이는 나

在傾瀉的月光下 不願意和你分開 總是有話悶住的我

이대로 널 이대로 널 품에안고 시간이 멈췄으면

就這樣 就這樣的把你抱在懷裡 時間就這樣停住的話

난 다시 꿈꾸게 돼

就可以讓我在做一次夢

나의 맘도둑 사랑도둑..

偷走我的心的小偷 愛情小偷

사랑할 수 있어서 진짜 좋다

可以相愛真是太好了

너만 보게 하는 맘도둑, 미치게 만드는 맘도둑

讓我只看著你的偷心小偷  讓我為之瘋狂的偷心小偷

기다릴 수 있어서 행복했다

可以等你 我真是太幸福了

너라는 도둑.. 도둑.. 도둑.. 참 좋다

你是小偷  小偷   小偷....真是太好了

轉載請註明小v舞韓文

, , , , ,

danceforever1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